의료기기협회, 대구·경북에 “생수 10만병” 기부

대구시청, 경북도청에 구호물품 전달

식약일보 | 입력 : 2020/03/03 [17:33]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회장 이경국)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확산으로 특별관리구역으로 지정된 대구·경북지역에 3일 생수 10만 병(각 병 500ml)을 대구시청, 경북도청에 기부했다고 밝혔다.

 

구호물품은 대구시청과 경북도청을 통하여 포항의료원, 김천의료원, 안동의료원 등‘코로나19’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일선에서 구호 활동중인 의료진과 외부 활동을 자제하고 있는 자가격리자, 취약계층 등 지역 주민들에게 제공될 예정이다.

 

 

이경국 협회장은“지금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온국민이 하나가 되어야 할 때이며, 환자 치료에 헌신하는 의료진과 어려운 시기에 처한 대구·경북지역 주민들이 힘을 내서, 이 사태를 극복하고 모두가 건강하게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협회는 의료기기 제조·수입사 등 1천여 회원사로 두고 있는 의료기기 대표단체로서, 2015년부터 매년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찾아가는 무료 이동건강검진 사업’을 통해 의료소외지역 아동 및 어르신에게 검진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그외 불우이웃에 대한 김장김치 나눔 등 따뜻한 겨울나기, 장학금 전달식 등 다양한 사회공헌사업을 꾸준히 해오고 있다. 이수중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담양 대나무밭 농업, 세계중요농업유산에 등재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