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강립 식약처장, 환자단체와 간담회

식약일보 | 입력 : 2021/03/03 [22:30]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는 오는 3일 환자단체 연합회 대표 등과 코로나19 극복과 환자중심 안전관리 실현을 주제로 간담회(달개비, 서울 중구 소재)를 갖는다.

 

이번 간담회는 코로나19 유행에 따라 의료 접근성 제한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환자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백신·치료제 등 현안에 대한 올바른 정보를 공유하고자 마련했다.

 

 

주요 내용은 △코로나19 백신·치료제 도입 현황 및 안전성·유효성 등 관련 정보 △유전자치료제 등 투여환자 장기 추적조사 △인체이식 의료기기 피해구제제도 도입 등 올해 달라지는 의료제품 분야의 주요정책을 설명하고, 환자단체와 협력방안을 논의한다.

 

김강립 식약처장은 “식약처가 추진하는 의료제품 안전관리 정책 전반에 환자단체의 다양한 의견을 반영함으로써 환자 눈높이에서 적극적으로 소통해 나갈 것”을 약속하면서 “앞으로도 환자들이 느끼는 현장의 목소리를 최대한 정책에 반영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수중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한라산 난지축산연구소, 말 100여 마리 8개월간 초지 방목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