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수 국산 수매 밀가루 16톤 시범판매

aT, 영양많은 우리밀 많이 이용해주세요

식약일보 | 입력 : 2020/03/20 [11:11]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지난해 수매한 국산 밀가루 16톤을 오는 23일부터 비축농산물 공매등록업체에 시범판매한다고 밝혔다.

 

2018년 기준 우리 국민 1인당 밀가루 소비량은 연간 32.2kg으로, 주식인 쌀에 이어 2번째로 소비량이 많다. 이에 비해 국산 우리밀의 자급률은 1.2%로 매우 낮은 형편이다. 농림축산식품부는 2018년 ‘밀산업 중장기(2018~2022년) 발전대책’을 발표하고, ‘22년까지 밀 자급률을 9.9%로 제고하기 위해 국산 밀 생산 및 유통단계 품질 제고, 수요기반 확대, 제도개선 등을 중점 추진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aT는 지난해 1만201톤의 밀을 품종별 구분 수매비축했으며 이 중 일부를 용도별로 소량 제분하여 시범 판매하게 됐다. aT는 이번 시범판매를 통해 국산 밀가루의 소비자 기반을 공공급식으로 확대하는 동시에 향후 다양한 수요처를 모색할 계획이다.

 

 

국산 밀은 가을철에 씨를 뿌리고 초여름에 수확하기 때문에 생육기간 동안 병해충이 적어 농약을 거의 사용하지 않는 친환경 농산물이며, 수입 밀에 없는 복합 다당류 단백질이 다량 함유되어 있어 면역기능 증진 및 노화억제 효과가 뛰어난 것으로 알려졌다. 이러한 효능과 로컬푸드의 가치는 최근 웰빙 트렌드와 부합하여 비싸더라도 건강하고 영양많은 고품질 국산 밀에 대한 소비자들의 인식을 높이고 있다.

 

aT 이기우 수급이사는 “올해 2월 28일 밀산업 육성법이 시행됨에 따라 국산 밀 자급률 제고를 위한 수매 비축 여러 지원방안이 논의되고 있다”면서 “이번 시범판매를 시작으로 군납용 튀김가루 원료 공급, 신규제품 개발업체 발굴 등 다양한 채널을 활용하여 국산 밀 시장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강경남 기자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포토뉴스
농식품부 김현수 장관, 군산 학교급식지원센터 현장방문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